Q&A

우리 댕댕이, 이럴 땐 왜 그런 건가요?

우리 댕댕이의 행동에 숨은 뜻이?!

Q
분명히 저를 보고 꼬리를 흔들던 친구네 댕댕이,
그런데 절 깨물었어요. 왜 그런 걸까요?

반려견이 처음 집을 방문한 사람을 보고 꼬리를 흔드는 것은
"수상한데? 혹시 적은 아닐까?"라는 생각을 하고 있다고 해요.


이때, 갑자기 반려견의 머리를 쓰다듬으려고 한다면
반려견은 공격하는 것으로 생각하여 사람을 물 수도 있다고 하는데요.

꼬리를 수직으로 세우고 짧고 강하게 흔드는 것은
상대를 경계하고 있다는 뜻이니 주의 깊게 살펴보세요!

Q
아무것도 없는데 자꾸 땅을 파는 우리 댕댕이,
왜 그런 걸까요?

강아지들은 과거 야생 생활을 하던 시절,
먹다 남은 먹이를 땅을 파서 숨겨 놓던 본능이 남아 있어
땅굴을 파는 습성이 있었다고 하는데요.


반려견들은 나무뿌리의 향기나 흙의 감촉을 좋아하기도하고
과거 습성이 현재까지도 본능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해요.

Q
아무리 배변 훈련을 해도 계속 실수하는 우리 댕댕이,
정말 방법이 없을까요?

지속적인 훈련에도 화장실에서 볼일을 보지 않는 것은
화장실의 위치가 마음에 들지 않기 때문이에요.


반려견들은 본능적으로 자신의 거처와 화장실이
너무 가까운 것은 받아들이지 못하는 습성이 있는데요.

화장실을 옮겨도 계속 실수를 한다면 볼일을 보고 있을 때
바닥을 자로 두드리거나 반려견이 놀랄만한 소리를 내어 교육해주세요.

※ 출처: 표정, 몸짓, 행동에서알 수 있는 106가지 강아지 마음

개성 넘치는 우리 댕댕이들!
다둥이 가정에 꼭 필요한 할인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