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A

우리 댕댕이, 이럴 땐 왜 그런 건가요?

우리 댕댕이의 행동에 숨은 뜻이?!

Q
몸을 자꾸만 긁어서 피부 질환이 의심됐던 우리 댕댕이.
병원에서는 건강하다고해서 안심했는데,
왜 자꾸 긁을까요?

반려견이 자기의 몸을 물거나 가구를 물어 뜯고 갉아서 씹는 행동은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는 신호입니다.

이런 행동이 빈번하게 나타난다면 반려견을 위한
보호자님의 적극적인 생활 개선이 필요합니다.
반려견의 식사 양과 생활하는 공간의 온도가 적당한지,
산책량이 너무 많거나 적지 않은지도 체크해주세요!

Q
우리 댕댕이는 저를 등지고 앉거나 엎드려요.
제가 싫다고 표현하는 것 같아서
너무 속상해요.

반려견이 보호자님을 등지고 앉거나 엎드려서
괜히 속상했던 경험, 한 번쯤은 있으시죠?
하지만 반려견이 가장 경계하는 곳은 바로 등 뒤 라는걸 아세요?
반려견이 등을 보이고 앉거나 엎드리는 행동은 보호자님이
'자신을 공격하지 않고 안전하다' 라고 느끼기 때문에
할 수 있는 행동이에요!

Q
저와 함께 있을 때면 우리 댕댕이는 하품을 자주해요.
저와 노는 것이 지겨운건지 졸린건지 모르겠어요.

졸린 상태가 아니더라도 반려견은
긴장을 풀기 위해 종종 하품을 하기도 합니다.
또한, 보호자님이 하품 하는 모습을 보고 반려견이 따라하면
반려견이 나에게 강한 신뢰감을 보이고 있으며 유대감이
형성 되었다는 신호로 볼 수도 있답니다!
다만, 지속적으로 하품을 하는 것은 불안하거나 따분함이
한계에 도달했을 때 보이는 반응이니 반려견 표정과 몸짓에 맞게
상황을 변화시켜주세요.

※ 출처: 표정, 몸짓, 행동에서알 수 있는 106가지 강아지 마음

개성 넘치는 우리 댕댕이들!
다둥이 가정에 꼭 필요한 할인은?